내가 첫사랑이라고 자신있게 말할수 있는 사람은 처음 만난여자가 아닙니다.

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처음 만났던(사귀었던) 여자에게는 아주 조금 미안하지만 그때 난 아무것도 모르는 촌 of 촌 놈이었거든요-

 

물론 처음만난 여자에게 저의 순결과 순정을 빼앗기긴 했습니다만;;;;

 

저의 첫사랑은 2005년 즈음 이었습니다 ^^

이 노래를 좋아했어요. 듣고있으면 자꾸 눈물이 난다며...

유명한 가수도 아니었고 유명한 곡도 아니었으며 심지어 타이틀 곡도 아니었습니다;;;

 

 

유투브에도 없고- 찾을수가 없길래.

올려봅니다.

 

'Review > K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에어라이즈(Air Rise) - 바보처럼  (0) 2013.03.20
로튼애플(Rotten Apple) - 그녀의 웃음소리뿐  (0) 2013.01.28
ART - 슬픈얼굴  (0) 2013.01.17
Toy - 오늘 서울은 하루종일 맑음  (0) 2013.01.17
House Rulez - Do It  (0) 2013.01.17
일렉스틱(Elecstic)  (0) 2012.09.02

WRITTEN BY
GNUNIX
Band Listener

받은 트랙백이 없고 , 댓글이 없습니다.
secret